고객센터 골드&경제뉴스
제 목 증시 폭등에도 금값 폭등..........
작성자 순금나라
작성일 2020-03-25 13:18:53
조회수 111
첨부파일

 24일(현지시간) 국제 금값은 이날도 큰 폭으로 상승했다. 지난주 코로나19의 급속한 확산으로

투자자들이 현금 확보에 나서면서 증시, 금값 등 안전자산, 위험자산 할 것 없이 큰 폭의 하락세를

나타냈었다. 하지만 연방준비제도(연준)의 무제한 달러 공급 방침에 이어 미국 정부의 약 2조 달러

규모의 경제 구제안이 거의 타결에 가까워졌다는 신호를 보이면서 투자자들은 전 주와는 다르게

현금 확보 전쟁이 누그러졌다. 이에 이날 위험자산인 증시와 안전자산인 금값 할 것 없이 상승세를

나타냈다. 뉴욕 3대 지수인 다우존스는 11.37%, 나스닥 8.12%, S&P500 9.38%나 대폭등을 했다.

 금값도  5% 넘게 상승했다. 또한, 세계 최대의 금 정제소 중 3곳에서 최소 일주일 동안 코로나19

확산을 줄이기 위해 생산을 중단했다고 밝힌 것도 금값 상승에 영향을 미쳤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거래된 4월 인도분 금값은 온스당 93.2달러(5.94%) 상승한

1660.8달러에 마감했다.

 은 4월 물도 99.9센트(7.54%)나 상승한 14.233달러에 마감했으며, 백금 4월 물과 팔라듐 4월 물은

각각 74.2달러(4.73%), 230달러(14.5%)나 상승하며 701.7달러, 1815.4달러에 마감했다. 특히 전세계

백금 채굴량의 70%의 팔라듐 채굴량의 35%를 차지하는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코로나19로 인해 폐쇄

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이로인해
백금은 2008년 이후 최대 일일 증가율을 기록했고, 팔라듐은 2001년

이후 가장 큰 하루 상승폭을 기록했다. 
 
목록
번호 제목 작성일 글쓴이 조회수
3055 2020.04.03 순금나라 24
3054 2020.04.02 순금나라 30
3053 2020.04.01 순금나라 37
3052 2020.03.31 순금나라 42
3051 2020.03.30 순금나라 63
3050 2020.03.27 순금나라 77
3049 2020.03.26 순금나라 67
3048 2020.03.25 순금나라 111
3047 2020.03.24 순금나라 76
3046 2020.03.23 순금나라 87
3045 2020.03.20 순금나라 107
3044 2020.03.19 순금나라 111
3043 2020.03.18 순금나라 105
3042 2020.03.17 순금나라 156
3041 2020.03.16 순금나라 176
1 ... 이전블럭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블럭 ... 204